어제 TV를 보면서도 느낀 감정을 나 혼자만 느낀 것이 아니라는 게 검색어 순위에서도 보여지는 듯 하다 ㅎㅎ


아기가 걸을려면 2천번을 넘어져야지만 걸을 수가 있다 그래요.
그러니까 여러분들은 2천번을 넘어졌다가 일어난 분들이예요.
2천번 넘어졌다가 일어나서 지금은 잘 걷잖아요. 잘 뛰고.
그런데 앞으로 여러분들은 또 넘어질 겁니다.
사람에 넘어지고 때로는 학업에 넘어지고 사랑에 넘어지고 일에 넘어지기도 하고.
여러분들, 롤러코스터의 특징이 뭐냐면은 안전바가 있어요. 안전바가.
안전바가 확인이 안되면 출발을 시키지 않습니다.
알게 모르게 여러분들에게는 안전바가 매어져 있습니다.
주저하지 마시고 롤러코스터를 즐기시기 바라겠어요.
아무리 넘어지면 넘어질수록 여러분들이 일어나서 뛰고 날을 수 있기 때문에 넘어지는 것도 두려워 하지 마시고 자신있게 마음대로 가시기 바라겠습니다.
저는, 여러분들이 각자의 롤러코스터를 타고 인생의 여행을 곧 시작할텐데, 정말 멋진 멋진 롤러코스터가 되기를 진심으로 기대하면서 오늘 마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평소 잘 하지 않던(TV에서도 주변 패널은 웃음을 위해 툭툭 건들긴 하지만 스스로는 구체적으로 표현을 안하던) 자신의 이야기들을 앞에 펼쳐 두면서 마지막으로 저 이야기를 했기에 더욱 빛난 강연이 아니었나 싶다.
물론 모든 내용에 동의하지만 TV를 보면서 가장 크게 동감했던 부분은

여러분들, 롤러코스터의 특징이 뭐냐면은 안전바가 있어요. 안전바가.
안전바가 확인이 안되면 출발을 시키지 않습니다.
알게 모르게 여러분들에게는 안전바가 매어져 있습니다.

이 부분이다.
전적으로 동의하는 부분이다.
뭐..세상 길게 산 녀석이 아니라 이런 이야길 적는 것이 우습기도 하지만..
어쨌든 누구나 아무리 나이가 어리다 해도 스스로에겐 힘든 순간이 있다.
힘들어서 포기하고 싶기도 하고 도망가고 싶기도 하다.
하지만 그럴때마다 그 사람을 잡아주는 무언가가 있다.
그 사람이 믿는 신이라든지, 언제나 옆에 계시는 부모님이시던지.
친한 친구일 수도 있고 자신의 남자친구 혹은 여자친구일 수도 있다.
자기 자신..스스로일 수도 있고.
그런 사람들이 있기에 그런 사람들을 믿고 인생을 살아가는 것이겠지.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사성어 정리  (0) 2010.09.04
KBS 남자의 자격, 김국진씨 강연을 듣고  (0) 2010.05.03
남자의 현실  (0) 2010.04.26
혼자 사는 사람이 가장 힘들 때  (0) 2010.04.13
오랜만에 지른 MLB The Show 시리즈!  (0) 2010.03.28

그냥 웃으며 봅시다 -ㅁ-;





'사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사성어 정리  (0) 2010.09.04
KBS 남자의 자격, 김국진씨 강연을 듣고  (0) 2010.05.03
남자의 현실  (0) 2010.04.26
혼자 사는 사람이 가장 힘들 때  (0) 2010.04.13
오랜만에 지른 MLB The Show 시리즈!  (0) 2010.03.28

+ Recent posts